최근 포토로그


영화//천로역정(天路歷程):천국을 찾아서(The Pilgrim’s Progress,2019) by yacho44

기독교인과 정치인이 함께 보아야 할 애니메이션 -

동영상 보기==>http://silvernettv.com/16237

 

크리스천이 천국을 찾아가는 이야기로 1678년 영국 존·번연의 동명 원작은 성경 다음으로 많이 읽힌 책이다.

 

이 영화는 기독교방송(CBS)이 복음 전파를 위해 수입하여 배급하고 있다. 미국의 제작사 레벌레이션 미디어(Revelation Media)도 상업성을 배제하고 있다.

 

원작의 작가는 영국의 존 번연(John Bunyan)으로 1678년에 출간한 책이다. 이 책은 주변 국가의 언어로 번역되어 퍼져나갔고, 그 후 120개 국어로 번역되어 전 세계인의 사랑을 받고 있다.


14세기 초 단테(Alighieri Dante)의 신곡(Divina Commedia)이 가톨릭을 찬양한 서사시라고 한다면, 이 천로역정은 개신교를 찬양한 소설이다.

 

우리나라에서도 1895년 선교사 게일(James Scarth Gale)이 번역하고, 김준근(金俊根)이 판화를 그려 출판되었는데 이는 근대의 첫 번역소설이다. 판화에는 등장인물들이 한복과 갓을 쓰고 천사의 모습은 한국 고전의 선녀를 그려 유불선(儒佛仙) 분위기였다.

 

이 책의 제1부는 1678년에 출판되었고, 크리스천(기독교도)이 멸망의 성에서 가족을 남겨두고 출발하여 낙담의 늪, 사망의 골짜기, 허영의 거리를 지나 마침내 천국에 이르는 과정을 그리고 있다.


2부는 1684년에 출판되었는데 주인공 크리스천의 처자(妻子)가 크리스천(주인공)의 뒤를 따라가는 여정이 묘사된다. 이번의 애니메이션도 제1부만 나오고 곧이어 제2부가 나올 예정이다.

 

이 영화를 보기 전에 기독교의 변천사를 알아보고 가면 이해가 빠르다. 서기 313년 로마의 콘스탄티누스 황제가 예수교를 공인한 이래 로마 교황청은 중동과 유럽의 제국가(諸國家)를 지배하였다.


종교는 물론 정치 문화 예술 학문 과학까지도 통제하였다. 이로 인해 1천여 년 동안 유럽 사회는 가톨릭의 부패로 암흑시대가 계속되었다.

 

드디어 14세기부터 이탈리아 피렌체를 중심으로 인간중심의 르네상스(Renaissance) 운동이 일어났다.


1517년 독일의 루터는 면죄부(免罪符)의 부당성을 비판하며 종교개혁의 횃불을 들었다.


그 후 프랑스의 존 칼빈은 개혁교회를 설립하였고 무서운 기세로 퍼져나가 종교전쟁으로 발전했다.

 

영국에서도 1534년 헨리8세가 성공회를 만들어 로마가톨릭에 반기를 들었으나 교리(敎理)면에서는 가톨릭과 다를 바 없었다.


17세기초반에 청교도 혁명이 일어나 성공회와 갈등을 빚었다.

1620년 청교도들이 메이플라워호를 타고 미국으로 망명하기도 하고 1649년 청교도파(淸敎徒派)가 승리하기도 했으며 1660년에는 청교도가 박해를 받기도 했다

이러한 와중에 1678년 천로역정이 출간되었고 1688년 명예혁명으로 청교도가 공인되어 성공회와 공존하게 되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